여래(如來) > 운문의 향기

본문 바로가기
운문의 향기

여래(如來)
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백양사 작성일21-11-24 05:20 조회402회 댓글0건

본문

여래(如來)
++++++++++++++++++++++++++++

여래란
곧 모든 법이
여여하다는 뜻이다.

=========================

如來者 卽諸法如義
여래자 즉제법여의


- 『금강경』
++++++++++++++++++++++++++++


여래는
부처님의 열 가지 이름 중에 하나인데

부처님은
진여(眞如)의 길을 통해서
열반의 언덕으로
갔다는 뜻에서 여거(如去)라고 한다.


진리를 말미암아
오셨다고 해서 여래라 한다.

곧 정각을 이뤘다는 뜻이다.

그렇더라도
그 의미가 분명하지 않다.

그래서
금강경에서는 간단명료하게

“여래란
모든 존재와 존재의 작용이
본래 그대로
여여(如如)하다는 뜻이다.”

라고 하였다.


모든 존재와
존재의 작용은 저절로 그러하다.
늘 한결같다.

그러한 사실에
다른 마음 다른 생각이 개입하면
곧 십만팔천 리나 어긋난다.

부처님은
그러한 사실을 철저히 깨달아서
그러한 이치와 혼연일치한 분이다.

그렇게 알고
그렇게 산다.
그래서 여래라 한다.



출처 :
무비 스님이
가려뽑은 명구 100선 ③

[무쇠소는 사자후를 두려워하지 않는다]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(우)57205 전남 장성군 북하면 백양로 1239   종무소 - Tel : 061-392-7502 / Fax : 061-392-2081

기도접수처 - Tel : 061-392-0100 / Fax : 061-392-1143   템플스테이 - Tel : 061-392-0434

Copyright © 2020 대한불교조계종 백양사. All Rights Reserved.